현재 페이지 경로
기능버튼모음
본문

보도/설명

제목
문화재청, 창경궁-종묘 간 연결로 개방 예정
등록일
2024-04-15
주관부서
궁능유적본부, 궁능서비스기획과
작성자
국가유산청
조회수
6851

- 경사로에 무장애시설 공사 중… 정비 완료 후 입장방법·시간 확정해 시민 개방


<보도 내용>

□ 왕의 지름길 금지? ‘1008억’ 창경궁-종묘 문, 2년째 닫혔다 왜(중앙일보, 4.14.)
ㅇ 1,008억 원이 투입된 ‘창경궁-종묘 연결 역사복원사업’을 통해 창경궁과 종묘가 공원으로 연결된 지 2년 가까이 지났으나, 문화재청의 행정처리 지연으로 인해 자유로운 출입이 불가한 상황임.
- 문화재위원회의 반대와 창경궁-종묘 출입구 사이를 무장애 공간으로 조성하느라 개방이 지연되고 있음.

<문화재청 입장>

□ 문화재청은 창경궁과 종묘를 연결하기 위해 경사로 개선 공사를 하고 있으며, 공사가 끝난 후 세부기준을 정해 연결통로를 개방하겠습니다.
ㅇ 문화재청은 율곡로 개방 이후 창경궁과 종묘 사이에 있는 급격한 경사로를 개선하기 위해, 올해 4월부터 관람객에게 안전한 개방 환경을 제공할 수 있는 무장애시설 설치 공사를 서울시와 협의하여 진행하고 있습니다.
ㅇ 현재 진행되는 무장애시설 정비 사업이 완료되면, 구체적인 입장방법, 시간 등의 기준을 정해 창경궁과 종묘를 연결하는 통로를 개방할 계획입니다.
ㅇ 문화재청은 국민 모두가 다함께 누릴 수 있는 국가유산을 만들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.


창경궁 출입문 앞 경사로

< 창경궁 출입문 앞 경사로 >


OPEN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(출처표시)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더 자세한 내용 설명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궁능유적본부 궁능서비스기획과 정명환 사무관(☎02-6450-3836)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.
첨부파일
만족도조사
유용한 정보가 되셨나요?
만족도조사선택 확인
메뉴담당자 : 대변인실
페이지상단 바로가기